본문 바로가기
  • ▒ 토끼와 거북이의 재테크 경주 ▒
해외투자이야기

바이든 기후특사에 케리 지명한 이유(수)2020-11-25

by 오렌지 오렌지훈 2020. 11. 25.
728x90

바이든 기후특사에 

케리 지명한 이유

(수)2020-11-25

케리_기후특사


조 바이든 대통령 당선인이

대선공약이었던 기후협약 재가입등

기후변화 대응을 추진할 인물인

기후특사로 존 케리 전 국무장관을

임명했다고 한다.


바이든은

행정부 첫 외교안보팀 인선과

함께 기후특사를 지명했는데

케리 전 장관에 임무를 맡긴것.


이유가 뭘까?


케리 장관은

오바마 행정부의 마지막

국무장관이었다.


바이든_케리


국무장관을 맡기전에는

상원의원과 외교위원장을

지낸 거물급 인사며

2004년에는 대선에도 

출마했었다.


그가 발탁된 이유는?

그가 파리기후협약주도적으로

체결시킨 장본인이기 때문이다.


파리기후협약_케리

파리기후협약에 서명하는 케리


트럼프가 미국을 탈퇴시킨

파리기후협약을 오바마 행정부 시절

미국 대표를 맡으며 주도적으로

체결시킨 인물이 바로 케리 전 장관이다.


케리 장관을 지명한 것은

그 만큼 기후에 중점을 두고 있다는

얘기면서 정책의 위상을 높이겠다는

바이든의 뜻이 내포한 것이다.


바이든은 취임하면 첫 날

파리기후협약에 다시 가입하겠다고

공언한 바 있다.


바이든은 2050년까지

미국이 탄소배출 제로를 목표로

초당적 기구를 출범시키겠다며

대선공약을 내걸기도 했다.


<< 탄소배출권 관련주 >>

에코프로

휴켐스

후성

한솔홈데코



반응형

댓글0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