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 ▒ 토끼와 거북이의 재테크 경주 ▒
블라블라

억울한 손흥민 퇴장 리그최종전 출전못해(일)2019-05-05

by 오렌지 오렌지훈 2019. 5. 5.
억울한 손흥민 퇴장 리그최종전 출전못해
(일)2019-05-05

출처:osen

어의없는 퇴장에 항의하고 있는 손흥민

토트넘의 손흥민이 심판의 과한 판정으로 아쉬움을 

남겼다.  상대팀 선수가 지속적이고 거친 플레이로

짜증이 난 상태에서 손흥민이 주우려던 공을 건드려

방해를 합니다.  발단은 이런건데 퇴장조치를 하다니..

다행히 8일 챔피언스리그 4강 2차전은 나갈 수 있다니

다행입니다.  영국무대에서 뛴 이후 첫 퇴장이라고 하네요.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EPL) 토트넘의 손흥민이 

차기 시즌 개막전에 나서지 못할 수 있다는 예측이 나왔다.

 손흥민은 4일(한국시간) 영국 본머스의 바이탤러티 스타디움
에서 열린 2018-2019 프리미어리그 37라운드 본머스와 
원정경기에 선발 출전해 전반 43분 레드카드를 받고 
그라운드를 떠났다. 본머스 진영에서 반칙을 지적받은 
손흥민은 공을 잡기 위해 손을 뻗었는데 상대 헤페르손 
레르마 뒤 에서 접근해 공에 발을 갖다 댔다. 


전반 내내 레르마의 거친 플레이에 고생했던 
손흥민은 화를 참지 못하고 레르마를 거칠게 밀어 넘어뜨렸다

주심은 손흥민에게 바로 레드카드를 꺼내 들었다. 
그의 프리미어리그 첫 퇴장이자 프로 통산 두 번째 퇴장이었다. 
본머스전 퇴장으로 손흥민은 오는 12일 에버턴과
 정규리그 최종전에 나설 수 없게 됐다. 

고의적인 레르마의 반칙

시즌 막판까지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UCL)
 진출권이 걸린 4위 싸움을 치열하게 벌이고 있는 
토트넘에 이번 시즌 리그에서 12골 6도움을 
올린 해결사 손흥민의 결장은 뼈아프다.


반응형

댓글0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