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 ▒ 토끼와 거북이의 재테크 경주 ▒
국내투자이야기

식용유 가격 폭등, 치킨가격 크리스피크림 가격 오를까? 식용유관련주 (금)2021-09-24

by 오렌지 오렌지훈 2021. 9. 24.
728x90

식용유 가격 폭등

크리스피크림 가격

치킨가격 오를 수도

(금)2021-09-24

치킨 튀기는 콩기름 가격 급등 (glatzkoch.de)

식용유 가격이

급등 아닌 폭등으로

음식점 업주들이

힘들다고 한다.

 

올초 2만원대 하던

콩 식용유가 9월엔

4만원 후반대로 뛰면서

부담이 커졌기

때문이다.

 

식당용 콩기름 (다나와)

식당 등 업주들은

이대로 가면

식용유가 5만원 대로

갈 것이라며

 

배달 수수료에

인건비 감안하면

손해라고 입을

모았단다.

 

국제유가와

관계가 없을텐데

왜 올라갈까? 

 

대두(콩)의 수입이

코로나 여파로

쉽지않은 문제도

있고 친환경 문제로

바이오디젤의 원료인

콩 기름이 원료로

각광을 받으면서

수요가 증가한 탓

이란다.


 가격비교 사이트

에누리닷컴에 따르면

롯데푸드 콩식용유

(18ℓ)의 최저가는

4만7360원 이다.

 

올해 4월 11일에

33,910원 이었으니

+40% 오른 것이다.

 

 CJ제일제당

콩식용유(18ℓ)도

4만8,000원대로

6개월 전 가격인

3만3000원대

보다 45% 올랐다.

 

콩 기름이나 

사둘 것 그랬다.

 

콩기름은

주로 치킨을 튀길 때

쓰이는데 치킨집들

장사도 안되는데

문 닫는 이유가 하나

더 늘어난 것 같다.

한 치킨업계

관계자는

 연말까지 확보해놓은

물량이 있지만,

내년 상황은 미지수

라며 우려했다.

콩기름 가격이 

오른건

 미국과 브라질 등 

주요 콩 생산지의

 기상이 악화돼 

작황이 부진한데다

 코로나19로 운송이

 원활하지 않은 탓

이라고 한다.

 

콩기름 바이오디젤 원료 

 미 시카고

상품거래소에서

대두유 선물 가격은

파운드당 56.39센트

1년 전 32.69 센트보다

72% 올랐다고 한다.


여기에 

식용유가 바이오디젤의 

주원료로 쓰이면서

가격을 끌어올린 셈이

되어 버렸다.

 

파이낸셜타임스(FT)는 

지난 8일 미국 정유사들이 

콩기름을 바이오 디젤의

원료로 사용하면서

식용유 가격이 폭등했고,

 

크리스피크림 (위키블루)

결국

크리스피크림

도넛 회사들의

가격 인상

불가피 했다고 

보도했다고 한다.

 

 수도권에서

수거되는

폐식용유 값

1만7,000원에서

최대 2만원까지

+17%나 

뛰었다고 한다.

 

자영업자 입장에선

인건비를 또 줄일 수

밖에 없는 상황이고

가게를 오히려 

닫을 수 밖에 없는

일들이 자꾸 생겨나고

있는 것이다.

 

<< 식용유 관련주 >>

사조대림

반응형

댓글2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