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 ▒ 토끼와 거북이의 재테크 경주 ▒
투자종목이야기

에이비온 급등 배경 유럽종양학회 호재 나올까? (수)2021-09-15

by 오렌지 오렌지훈 2021. 9. 15.
728x90

에이비온 급등 배경

ESMO 유럽종양학회

호재 나오나 ?

(수)2021-09-15

에이비온 급등 배경 (에이비온 홈피)

에이비온이

어제 급등에 이어

오늘도 강세를

보이고 있는데 ~

 

이유가 뭘까?

 

에이비온은

간세포성장인자수용체

(c-MET) 저해시장에서

 후보물질을 보유하고

있다는 분석이

주효한 것 같다.

 

에이비온 월간챠트 (MSN)

에이비온은

장중 +23% 넘게

급등하고 있는데~

어제도 11.72% 올라서

마감했는데 또 상승을

이어가는 모습이다.


전날

 NH투자증권은

 에이비온 에 대해서

분석자료를 내놨는데~

 

목표가는 제시하지

않았지만 매력적인

파이프라인을 보유하고

있어 가치가 점점 

커질것이라고

분석했다.


개발중인

에이비온

핵심 치료제는

 c-MET 표적항암제

ABN401 라고 한다.

 

이 치료제는 지난 1월

미국 FDA로부터

임상 2상을 승인

받았다고 한다.

최근

 상피세포성장인자수용체

(EGFR) 변이 비소세포폐암

환자에 대한 1차 치료제

타그리소 내성 원인으로

'MET'이 지목되고

있는데~

 

타그리소

2018년 4월에 FDA로

부터 EGFR 변이가 있는

전이성 비소세포폐암에

1차 치료제로 승인

받았다고 한다.

 

2019년에

NCCN 가이드라인은

기존 2차 치료제에서

선호되는 1차 치료제

(preferred)로

변경됐다고 한다.

 

타그리소는

전이성 비소세포폐암

에서 90% 이상의

시장점유율을 차지

할 것으로 예상되며

 

2019년에

43억3000만달러

매출을 달성했다.

 

에이비온 

<< 증권사 분석 >>

박병국

NH투자증권 연구원은

2026년에는

95억1000만 달러의

매출을 올리는

의약품이 될 것

이라면서~

 

표적치료제 특성상

내성이 존재할 수

밖에 없다고

설명했는데

 

문제는

 타그리소 내성이

생긴 뒤엔

표준 치료제로

인정된 약이 없다며

 

임상환경에서

상황에 따라

치료가 이뤄지고

있다고 덧붙인것.


3세대

EGFR TKI를 보유한

아스트라제네카

(타그리소)와

얀센(레이저티닙)은

타그리소 내성뿐

아니라

 

1차 치료목적으로

c-MET 저해제 병용

임상을 진행 중이며~

EQRx(알모너티닙) 등

후발기업도 유사한

전략을 펼칠 것으로

예상된다고 분석했다.


작년 노바티스의

캅마티닙 을 시작으로

올해 독일 머크의

테포티닙 그리고

아스트라제네카의

사볼리티닙

단독요법으로 승인을

받으면서

 

c-MET

저해제 시장이

개화했다고 한다.

 

c-MET

저해제 시장이

EGFR 변이 시장만큼

규모가 크진 않지만,

MET 변이 단독요법

승인은 큰 의미가

있다고 한다.

 

현재 개발 중인

EGFR 변이

비소세포폐암

병용요법으로 인한

약물의 가치는

더욱 커질 것이라고

분석했다는 것.

폐암뿐 아니라

다양한 암종에서

MET 변이에 대한

연구가 진행

되고 있는데~

 

ABN401

개발 속도가 캅마티닙,

테포티닙, 사볼리티닙

등과 유사한 수준이며

 

글로벌 제약사에

필요할 수밖에 없는

상황에서

 

ABN401의 가치는

점점 높아질 것

이라고 판단

했다는 것.


오는 17일부터

열리는 유럽종양학회

(ESMO) 에서 고형암 1상

결과를 공개하는

에이비온 기대해보자.

 

에이비온은

연말쯤 2상을 시작한다는 

계획도 있다고 한다.

반응형

댓글0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