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 ▒ 토끼와 거북이의 재테크 경주 ▒
국내투자이야기

주식투자 입문에 ETF가 좋은이유(일)2020-06-14

by 오렌지 오렌지훈 2020. 6. 14.
728x90

주식투자 입문에  

ETF가 좋은이유

(일)2020-06-14

상장된
ETF의 설정액은
3조4000억원에 불과했다.

지금은 약 45조원에 달하는데
국내 주식 ETF만 해도
최근 3년 새 설정액이 20조원
넘게 늘었다고 한다.

ETF(Exchanged Traded Fund)는
상장지수펀드로, 특정 지수(코스피·코스닥)의
움직임에 따라 수익률을 얻는
인덱스펀드의 일종이다.

동시에 ETF는 주식시장에 상장돼
종목코드를 가지고 있다.
거래소 개장시간에 주식처럼
사고팔 수 있다는 말이다.

국내에서 가장 잘 알려진 건

삼성자산운용의
'KODEX(코덱스) 200'이다.

코스피 200의 변화에 따라 주가가
오르내리는 종목이다.

인덱스펀드와 주식 거래의 장점을 모두 갖춰
많은 투자자가 활용하는
혁신적 투자 상품 중 하나다.

전문가들은 특히 주식 입문자에게
괜찮은 선택이라 말한다.


첫 주식투자, ETF가 좋은 이유

저비용·분산투자가 가능하다
ETF는 연 0.15~0.5%의
펀드 운용비가 들어간다.

일반 주식형 펀드(1.5~3%)와
인덱스펀드(0.35~1.5%)에 비해
저렴한 편이다.

주식시장에서 특정 종목을 팔 때 붙는
거래세(0.3%)도 면제돼 거래비용이
낮아진다. 일단 사고파는데
큰 부담이 없다는 얘기다.

단, 운용사에 따라 수수료를 내는데
보통 0.2~0.5% 정도다.
일반 주식형 펀드(1~1.5%)와
비교해 경쟁력이 있단다.

ETF는 여러 종목의 주가를
반영하기 때문에
단 1주만 보유해도
각 ETF 상품을 구성하는
모든 종목의 성과를누릴 수 있다.

예를 들어, 코스피 200을 추종하는
ETF를 1주 매입했다면
우리나라 대표 우량주 200개 종목
에 분산투자한 것과 동일한 효과가 있다.

종목이 아닌 시장을 사는 셈이다.
ETF의 주당 가격은
5000원에서 2만원 수준이다.

투자 성과가 좋다

추종하는 기초지수의 성과가
ETF의 1주당 가격에
반영되기 때문에 시장 전체나
특정 업종의 성과가 곧 투자
성과라 할 수 있다.

펀드매니저의 실수나 개별 종목이
가진 위험으로부터 상대적으로 영향을
적게 받아 시장 성과에서
소외되지 않는다.

레버리지 ETF의 경우
기초자산을 배 단위로
계산하는 상품으로 보통 상품명에
2X 또는 레버리지라고 표시돼있다.

레버리지가 2배라면 원금이
두 배인 효과가 있어 수익 역시
약 두 배로 늘어난다.

배당 수익까지 얻을 수
있으니 일석이조다.

ETF는 일정 기간 동안 발생한
배당 소득을 결산한 후
개별 주식종목의 배당처럼
분배금을 지급한다.

별도의 분배 없이 전부 재투자되는
일반 펀드와 차이점이다.

연간 지급 횟수는
ETF 별로 차이가 있다.
국내 주식 ETF는 보통 1년에
1번 이상 지급한다.

운용 내역을 투명하게
공개해 펀드 관리에

도움이 된다.

일반 펀드는
운용 내역을 6개월 정도 지나야
보고서 형식으로 투자자에게
알려주는 경우가 많은데 반해

ETF는 구성종목과
그 종목의 보유 비중·수량·가격 등을
실시간으로 공개해 직접 확인하고
거래할 수 있다.

보유한 주식의 배당금을 현금으로
지급하고 그 내역도 거래소에 공시한다.


투자 시 주의 사항

거래량
너무 적은 ETF는 피해야 한다.

규모가 일정 금액 미만으로
6개월간 지속되는 등
상장 요건을 충족하지 못하면
상장폐지 될 위험성이
커지기 때문이다.

상장폐지 시 ETF 재산은
현금화돼 투자자에게 지급되지만
손실을 보고 있는 상황이라면
회복할 기회 자체가 사라지는 것이다.

한국거래소의 '시장정보'에
상장된 ETF의 상세 정보를
파악할 수 있다.

운용사와 기초지수
기간별 지수등락률, 거래량
거래대금 등을 확인해 거래가
활발한 ETF를 검색해보자.

원금 손실 가능성도 고려할 부분~
기초지수의 움직임에 연동되는
투자 상품이 만큼 오르면
안정적인 수익을 얻지만
하락 시 손실이 발생한다.

손실 확률을 줄이는 게 중요하다.
포트폴리오 및 투자 비중을
적절히 조절해야 한다.

입문자라면 전체 유동
자산이 10~20% 선에서 시작해
투자금을 조금씩 늘려 가는 게 좋다.

 

반응형

댓글2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