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 ▒ 토끼와 거북이의 재테크 경주 ▒
국내투자이야기

상장 앞둔 LG에너지솔루션 우리사주 직원들 대박 7억 차익 줄퇴사 할까 (일)2022-01-16

by 오렌지훈 2022. 1. 16.
728x90

LG엔솔 직원들

상장 차익 7억원

줄퇴사 잇따를까

(일)2022-01-16

LG엔솔 직원 우리사주 대박 (조선비즈)

올해 공모시장

최대어로 꼽히는

LG에너지솔루션

청약이 코앞으로

다가왔다.

 

LG에너지솔루션

수요예측 첫날에만

1경 원이 넘는

천문학적 돈이

몰려 흥행조짐을

일으켰는데~

 

1경 이란

1조원 보다 

1만 배 많은 금액

으로 우리 증시사상

유래없는 금액이

모인 것이다.

 

LG에너지솔루션 (연합뉴스)

LG에너지솔루션이

상장하게되면

 

그 회사 우리사주를

배정받은 직원들

대박이 나는데~

 

1인당 최대 7억이

넘는 차익이 발생할

것으로 예측했다.

 

이럴 경우

SK바이오팜 사례처럼

차익을 챙기기 위해서

회사를 그만두는

헤프닝은 없을까

생각이 들지만~

 

업계에서는

배터리 업계 특성상

이직 가능성은 

제한적 이라고 한다.

 

 LG에너지솔루션은

근속연수 등에 따라

1차로 직원들에게

인당 628~1400여주

배정했다고 하는데~

 

 신입사원 628주

입사 15년 1천주 안밖

20년 차는 1,400 여주

배정을 받았단다.

 

우리사주 신청을

포기한 실권주가 있어

2차 배정을 해

초과로 받게 될

물량까지 계산하면

 

20년 차 직원은

1,600 주 정도를

받을 수 있을 것

이다.

 

LG에너지솔루션이

상장 첫날 따상을

친다고 가정하면

 

1,600주 X 78만원

=> 12억4,800만원

(평가금액)

 

공모가 환산금액

1,600주 x 30만원

=> 4억8천만원

으로 평가차익만

7억 6천800만원이

되는 셈이다.

 

하지만

주식을 팔기위해

퇴사와 이직을 고려

하기에는 업계구조상

힘들다고 한다.

LG와 SK의 

영업비밀 침해 

소송 이후 

 

배터리 업계에서는

 이직이 그 전보다

 어려워졌다는 것.

 

LG에너지솔루션

SK이노베이션은

과거에도 이직한

직원을 통해 배터리의

영업비밀이 누출

되며

 

소송까지 이어지는등

지저분해 졌는데

배터리 업체들이

경쟁사의 경력직원

채용에 더 조심스럽

다는 것이다.

 

배터리 업계에서는

이번 LG에너지솔루션

주가가 상장이후에도

높은 수준을 유지할

것으로 보고 있다.

 

향후 성장성이

보장될 정도로

업계 성장세가 

상당히 가파르며

 

전 세계

배터리시장의

규모자체도

 

LG엔솔 2차전지 채택한 포르쉐 (신동아)

2020년

304억달러에서

2025년 1,507억달러

2030년 3,047억달러로

지금보다 10년 뒤에

10배 이상 증가할 것

으로 보기 때문이다.

 

현재 세계 1위

배터리 기업은

중국의 CATL 이다.

 

하지만

중국 인구가 많고

내수시장이 커서

점유율이 높지만

 

사실 

전세계 자동차 브랜드

중에서 많은 점유를

차지하고 있는 기업은

2위 LG에너지솔루션

이다.  명실상부한

1위는 LG로 봐도

무방하다.

 

 업계 관계자는

배터리 시장의 성장은

이제 시작인 만큼

 

직원들의 수익은

1년 뒤에 더 많은

차익을 기대해볼 수

있다고 전망했다고~

 

그런데

지금까지 IPO 한

대박주들 중에 

우상향 신고가를

보이는 종목은

삼성바이오로직스

밖에 없다.

반응형

댓글0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