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 ▒ 토끼와 거북이의 재테크 경주 ▒
국내투자이야기

배당기준일 28일 대주주 회피물량 쏟아질까?(월)2020-12-28

by 오렌지 오렌지훈 2020. 12. 28.
728x90

배당기준일 28일

 대주주 회피물량 쏟아질까?

(월)2020-12-28

대주주_회피물량


올해 배당기준일은 28일이다.

 배당을 받기위해서

주식을 사는 사람들이

마지막 막차를 타는 날이며

또한 대주주를 확정하는

날이기도 하다.


이날이후에 주식을

보유하면 대주주가 되기에

대주주 요건을 피하기위해

주식을 파는 개미투자자들이

어느정도 있을지도 모르겠다.


대주주기준


그래도 다행인 것은

올해 종목당 주식 10억원에서

3억원으로 낮추는 대주주요건이

무산되면서 매물폭탄은 그나마

면하게 되었지만 그래도

코로나로 인한 급락장에서

동학개미들이 투자규모를 늘려

대주주 요건에 걸리는 

투자자들이 많을 것 같다.


한 종목당 10억원 이상

들고 있는 개인 투자자들은

28일까지 주식을 팔아야

대주주 요건에 걸리지

않기에 금일 28일 시장에서

변동성이 나올 가능성이

있다.  물로 개별종목에 많은

변동성이 예상된다.


작년 2019년말에는

10억 이상 비율은 전체

개인투자자중의 0.05%였다.

하지만 보유금액은 199조9,582

원으로 개인 전체보유금액의

47.8%를 차지했다고 한다.


개인투자자가 가장 많이

매수한 종목은 삼성전자이며

그 다음으로 삼성전자 우선주와

현대차,NAVER 순이었다고 한다.


개미투자자


개인투자자들은

매년마다 이런 대주주 회피성

매물로 인해 12월에는 순매도

했다가 1월에는 다시 사는 식으로

투자를 해왔다고 한다.


올해도 12월 24일까지

개인투자자들은 18 거래일중

절반인 9 거래일을 순매도했다는 것.


코스피지수


다만 

시장이 2,800선을 넘어

3천을 바라보고 있으며

풍부한 유동성과 외국인들의

매수세로 시장에서 받아낼

가능성이 커서 부담이 되지

않을 수도 있다고 한다.


금융투자협회에 따르면

국내증시 매수대기자금은

지난 22일 기준으로

63조 1,946억원에 달한다고

 하니 시장에서 대주주 회피성

매물을 기다리는 개인들의

저가 매수세가 오히려

나올 수 도 있어 보인다.


큰 변동성에 오히려

대기 매수자에겐

기회가 될 지도 모르겠다.


아직까지 환율의 변동성

우려스럽지 않고 외국인들의

매도세가 심각하지 않기

때문이다.



반응형

댓글0


loading